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청년의 꿈 지원하는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아시나요?

작성자 김해영 에디터 2018.08.06 16:43 조회 13,513회 댓글 0건

청년의 꿈 지원하는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아시나요?

      

집 사는 건 포기했어요.” N포 세대들 이야기입니다, 현재 많은 대한민국의 20~30대의 젊은이들은 등록금, 취업난, 집 값 등 경제적, 사회적 압박으로 인해 많은 것을 포기하고 있습니다. 사회 초년생 또는 취업준비생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한 국토교통부의 주거 종합계획을 소개합니다. 

 

요즘 청년들은 스스로를 N포 세대라 부릅니다. 이는 삼포세대로 시작되어 'N가지를 포기한 세대'까지 확장되었습니다.

삼포세대 <연애, 결혼, 출산>, 오포세대 <취업, 내 집 마련>, 칠포세대 <인간관계, 희망>, 구포 세대 <건강, 외모관리>를 넘어 꿈도 희망도 없는 까지 포기한다고 하여 십포 세대, 완포 세대 등으로 부릅니다.

    

 

영정사진 찍는 청년들’  

이 외에도, 흙 수저, 헬 조선 등 청년들의 힘든 삶을 나타내는 다양한 용어들이 있습니다. 이에 청년들은 스스로를 위로하고 다시 힘을 내기 위해 영정사진을 찍습니다 

사진관을 찾은 청년들은 '마지막 말'을 종이에 적은 후 카메라 앞에 앉습니다. 이들은 생의 마지막 순간을 앞둔 것처럼 부모님 등 소중한 존재를 떠올리며 경쟁에서 이겨야 한다는 강박감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위로합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 

성년으로 가는 준비과정은 힘들고 벽은 점점 높아집니다. 절망하거나 포기하지 말고 난관을 넘을 수 있도록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년들을 위해 정부는 지난 731일부터 사회 초년생이나 취준생들의 전세 자금 마련을 돕는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을 시행하는 것이 대표적인 예입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은 일반 청약 저축과 마찬가지로 청약기능이 부여됩니다. 연간 600만원 한도 내에서 최고 3.3%의 금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년 이하 2.5%, 1~23.0%의 금리예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현재 일반 청약저축 통장의 금리가 1년 미만 1%, 2년 미만 1.5%, 2년 이상 1.8%인 것을 감암하면 2배 이상의 높은 금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자소득의 500만원까지 비과세 혜택

2년 이상 청약통장을 유지할 경우에는 이자소득의 500만원까지 비과세 혜택이 주어집니다. 근로소득자인 무주택 세대주에게는 연간 240만원까지 40%의 소득공제 혜택을 부여합니다또한,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은 해지 후 새로 가입하더라도 기존의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기간을 그대로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의 가입 대상은 당초 만 29세 이하(병역 복무기간 인정), 총 급여 3천만 원 이하인 근로소득자로 한정했으나, 근로소득자는 물론 '사업소득 및 기타소득이 있는 자'로 가입을 확대했습니다.

    

 

이십대 위한 다양한 정책 정보 활용 

사실 20대를 위한 정부지원책은 금융분야 뿐만 아니라 창업지원, 결혼주택 자금지원, 등록금 융자제도 등 매우 다양합니다. 자신에게 꼭 필요한 정보를 찾아 적극적으로 활용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_ 김해영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4 [기타] 아무리 영상시대라도 독서 포기하지 마세요! 이채린 기자 2021.11.16 4592
433 [글로벌] “우린 깐부잖아”대사는 외국어로 어떻게 번역될까? 김수빈 기자 2021.11.16 5308
432 [캠퍼스온] 대학생만 누릴 수 있는 복지혜택, 챙기고 계신가요? 서진주 기자 2021.10.07 5864
431 [인터뷰] “학과 내 연구학회, 학생들끼리도 잘해요!” 김보명 기자 2021.10.07 5743
430 [기타] 취미가 직업으로, 용기 있는 한 청년의 창업 이야기! 최은서 기자 2021.10.07 3273
429 [칼럼] 비건 패션·비건 뷰티 알고 계세요? 이채린 기자 2021.10.07 3711
428 [기타] “대학생 진로상담부터 취업까지 원.스.톱. 서비스합니다” 김수빈 기자 2021.10.07 3505
427 [글로벌] MT, 개강총회, 동아리 뒤풀이 때 하던 게임이 그립다! 장미 기자 2021.10.07 4078
426 [글로벌] 한일전은 가위바위보도 지면 안 된다? 김수빈 기자 2021.09.07 2334
425 [칼럼] 재테크는 하면서 노(老)테크는 안 하시나요? 최은서 기자 2021.09.07 2962
424 [캠퍼스온] 코로나 개강, 대면 수업일까? 비대면 수업일까? 이채린 기자 2021.09.07 2426
423 [기타] 코딩 배워두면 취업에 도움이 된다고? 장미 기자 2021.09.07 2834
422 [인터뷰] 공모전 기초부터 공모전 수상까지! 우리는 공모전 전문가 그룹입니다 서진주 기자 2021.09.07 2449
421 [인터뷰] 전공을 살릴 수 없다고 절망하기엔 우린 너무 젊어요! 김보명 기자 2021.09.07 2672
420 [글로벌] 글로벌 감성 찾으러 방문! "여기 처음이지?" 장미 기자 2021.08.09 1998
419 [칼럼] 당신에게 행복이란 무엇인가? 김수빈 기자 2021.08.09 2749
418 [인터뷰] ​인스턴트, 인공지능 시대에도 교지는 필요해! 김보명 기자 2021.08.09 2286
417 [인터뷰] 콘텐츠 제작 힘들지만 이룸은 곧 내 실력 되더라고요! 이채린 기자 2021.08.09 2250
416 [캠퍼스온] 여름방학 ‘대학생 관공서 알바’ 경험해 볼까? 서진주 기자 2021.08.09 3179
415 [기타] 막막한 취업 준비, 미리 챙기면 '또 하나의 스펙' 최은서 기자 2021.08.09 3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