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삶의 철학

나의 삶의 철학 상세보기
대학문화신문(창간 1995년 8월)과 ‘씽굿’ 공모전 가이드북 지면 및 공모전 포털 ‘Thinkcontest.com’에 소개되어 표기된
글쓴이의 직함은 게재 당시의 직함 및 일부 변경된 직함도 함께 수록하고 있습니다.

뿌리가 깊으면 잎이 무성하다

조회 51,065회
  심엽무(根深葉茂)는
'뿌리가 깊으면 잎이 무성하다'라는 말이다. 

  나무의 뿌리는 눈으로 보이지 않지만
나무줄기나 잎의 상태를 보면 미루어 짐작할 수가 있다. 

  나는 사람에게도 뿌리가 있다고 생각한다.
  바로 정신이다.

  나무뿌리처럼 눈에 보이지 않지만 사람의 정신에도
굵기와 깊이가 있기 때문이다. 

  나무의 뿌리가 땅속에서 물을 얻고 영양분을 섭취하여 가지와 잎을 자라게 하는 것처럼
사람도 눈과 귀, 코를 통해 좋은 것을 보고 듣고 느껴 건강한 정신을 키워 나가야 한다. 

  나무의 뿌리는 주어진 환경이 나쁘면 죽을 수 있지만,
사람은 주어진 환경이 나쁘더라도 자기개발과 노력을 통해 충분히 이겨낼 수 있기 때문이다.

  뿌리 깊은 나무는 태풍에 흔들릴 뿐 쓰러지지 않는다고 했던가!
사람이든 회사든 건강한 정신을 소유한다면 태풍이 어찌 무섭겠는가!
                                                                                                               [2009.07.31]


이성열 [대한지적공사 사장]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지금, 여기’에

학불염교불권(學不厭敎不倦)

번호 나의 삶의 철학 필자 조회
211 "First man, Last man"
이재용
환경부 장관
47673
210 "꿈과 열정을 갖고 최선을 다하자!"
김진표
교육인적자원부 장관
49077
209 “해지기 전에 한 걸음만 더”
이현세
만화가/세종대학교 교수
50833
208 “의지로 낙관하라”
홍세화
한겨레 기획위원,<아웃사이더> 편집위원
46955
207 ‘희망’이라는 이름의 명약
박봉성
만화가
46828
206 work, work good, work happy.
김진애
건축가
46880
205 自 彊 不 息
김병묵
경희대학교 총장
46596
204 역지사지(易地思之)
남중수
KTF 대표이사 사장
48248
203 나는 내게 주어진 삶을 피하지 않았다
김용택
시인
50137
202 희망은 나의 삶의 자서전입니다
하용조
트리니티신학대학원 총장 / 온누리교회 담임목사
47586
201 꿈을 키우자
김청기
토토엔터테인먼트 회장 / 만화영화 감독
45872
200 넘쳐 흐르는 열성을 가지고
배상면
국순당 회장 / 배상면 연구소장
45011
199 No Pain, No Gain!
고인경
파고다외국어학원회장
45649
198 떠나라, 사귀어라!
전유성
방송인 / 개그맨
44956
197 "일희일비는 금물, 묵묵히 앞으로 나아가는 것일 뿐"
오세훈
변호사
45840
196 한사존성(閑邪存誠)
이건무
국립중앙박물관장
47353
195 매사에 최선을 다하자
이삼노
여수대학교 총장
47084
194 "남보다 두 세 배 더 노력하자!"
안철수
전 안철수바이러스연구소 사장
45050
193 "人本이 세상의 根本이다"
이상림
공간그룹 대표이사 / 건축가
44354
192 경천애인 (敬天愛人)
이금룡
이니시스 대표이사
465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