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삶의 철학

나의 삶의 철학 상세보기
대학문화신문(창간 1995년 8월)과 ‘씽굿’ 공모전 가이드북 지면 및 공모전 포털 ‘Thinkcontest.com’에 소개되어 표기된
글쓴이의 직함은 게재 당시의 직함 및 일부 변경된 직함도 함께 수록하고 있습니다.

뿌리가 깊으면 잎이 무성하다

조회 51,064회
  심엽무(根深葉茂)는
'뿌리가 깊으면 잎이 무성하다'라는 말이다. 

  나무의 뿌리는 눈으로 보이지 않지만
나무줄기나 잎의 상태를 보면 미루어 짐작할 수가 있다. 

  나는 사람에게도 뿌리가 있다고 생각한다.
  바로 정신이다.

  나무뿌리처럼 눈에 보이지 않지만 사람의 정신에도
굵기와 깊이가 있기 때문이다. 

  나무의 뿌리가 땅속에서 물을 얻고 영양분을 섭취하여 가지와 잎을 자라게 하는 것처럼
사람도 눈과 귀, 코를 통해 좋은 것을 보고 듣고 느껴 건강한 정신을 키워 나가야 한다. 

  나무의 뿌리는 주어진 환경이 나쁘면 죽을 수 있지만,
사람은 주어진 환경이 나쁘더라도 자기개발과 노력을 통해 충분히 이겨낼 수 있기 때문이다.

  뿌리 깊은 나무는 태풍에 흔들릴 뿐 쓰러지지 않는다고 했던가!
사람이든 회사든 건강한 정신을 소유한다면 태풍이 어찌 무섭겠는가!
                                                                                                               [2009.07.31]


이성열 [대한지적공사 사장]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지금, 여기’에

학불염교불권(學不厭敎不倦)

번호 나의 삶의 철학 필자 조회
231 오늘도 살아있게 해주어 참 고맙습니다
김홍신
소설가, 건국대학교 석좌교수
53142
230 인생은 프로답게!
하일성
스카이 엔터테인먼트 대표, 전 한국야구위원회 사무총장
51338
229 지금의 나를 가꾼 것은 바로 나!
정덕희
관동대학교 사회교육원 객원교수
51187
228 챔피언답게 살자!
홍수환
홍수환스타복싱체육관장
53196
227 장욕취지 필선여지(將欲取之 必先與之)
권영중
강원대학교 총장
51011
열람중 뿌리가 깊으면 잎이 무성하다
이성열
대한지적공사 사장
51065
225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
서거석
전북대학교 총장
52080
224 일이관지(一以貫之)하는 삶
김대근
숭실대학교 총장
46891
223 초발심시변정각(初發心時便正覺)
오영교
동국대학교 총장
49403
222 새같이 아침에 일찍 일어나자!
윤무부
경희대 명예교수
48084
221 ‘운명을 개척하는 굳센 마음가짐과 실천’
공병호
공병호 연구소장
47774
220 자기일에 초심(初心)처럼 최선을 다하자!
이두호
만화가/세종대학교 교수
49437
219 책 속의 철학을 만나자
허상만
한국학술진흥재단이사장
48075
218 “엄동설한에 춘매는 움트고 강한 햇빛의 그늘이 더 짙다”
이상철
광운대학교총장
48014
217 正道냐 邪道냐
김삼웅
독립기념관장
48127
216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만 주어진다”
양현수
충남대학교 총장
47509
215 俯 仰 無 愧
권기홍
단국대학교 총장
46695
214 사람은 따뜻하게, 사물은 냉철하게
이진우
계명대학교 총장
47887
213 나의 삶, 「믿음·소망·사랑」을 위하여
이효계
숭실대학교 총장
47552
212 “배움에는 끝이 없다 - 평생학습”
장대환
매일경제신문사 회장
47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