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청년의 꿈 지원하는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아시나요?

작성자 김해영 에디터 2018.08.06 16:43 조회 13,517회 댓글 0건

청년의 꿈 지원하는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아시나요?

      

집 사는 건 포기했어요.” N포 세대들 이야기입니다, 현재 많은 대한민국의 20~30대의 젊은이들은 등록금, 취업난, 집 값 등 경제적, 사회적 압박으로 인해 많은 것을 포기하고 있습니다. 사회 초년생 또는 취업준비생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한 국토교통부의 주거 종합계획을 소개합니다. 

 

요즘 청년들은 스스로를 N포 세대라 부릅니다. 이는 삼포세대로 시작되어 'N가지를 포기한 세대'까지 확장되었습니다.

삼포세대 <연애, 결혼, 출산>, 오포세대 <취업, 내 집 마련>, 칠포세대 <인간관계, 희망>, 구포 세대 <건강, 외모관리>를 넘어 꿈도 희망도 없는 까지 포기한다고 하여 십포 세대, 완포 세대 등으로 부릅니다.

    

 

영정사진 찍는 청년들’  

이 외에도, 흙 수저, 헬 조선 등 청년들의 힘든 삶을 나타내는 다양한 용어들이 있습니다. 이에 청년들은 스스로를 위로하고 다시 힘을 내기 위해 영정사진을 찍습니다 

사진관을 찾은 청년들은 '마지막 말'을 종이에 적은 후 카메라 앞에 앉습니다. 이들은 생의 마지막 순간을 앞둔 것처럼 부모님 등 소중한 존재를 떠올리며 경쟁에서 이겨야 한다는 강박감에서 벗어나 스스로를 위로합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 

성년으로 가는 준비과정은 힘들고 벽은 점점 높아집니다. 절망하거나 포기하지 말고 난관을 넘을 수 있도록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년들을 위해 정부는 지난 731일부터 사회 초년생이나 취준생들의 전세 자금 마련을 돕는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을 시행하는 것이 대표적인 예입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은 일반 청약 저축과 마찬가지로 청약기능이 부여됩니다. 연간 600만원 한도 내에서 최고 3.3%의 금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 

1년 이하 2.5%, 1~23.0%의 금리예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현재 일반 청약저축 통장의 금리가 1년 미만 1%, 2년 미만 1.5%, 2년 이상 1.8%인 것을 감암하면 2배 이상의 높은 금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자소득의 500만원까지 비과세 혜택

2년 이상 청약통장을 유지할 경우에는 이자소득의 500만원까지 비과세 혜택이 주어집니다. 근로소득자인 무주택 세대주에게는 연간 240만원까지 40%의 소득공제 혜택을 부여합니다또한,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은 해지 후 새로 가입하더라도 기존의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기간을 그대로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 

청년 우대형 청약통장의 가입 대상은 당초 만 29세 이하(병역 복무기간 인정), 총 급여 3천만 원 이하인 근로소득자로 한정했으나, 근로소득자는 물론 '사업소득 및 기타소득이 있는 자'로 가입을 확대했습니다.

    

 

이십대 위한 다양한 정책 정보 활용 

사실 20대를 위한 정부지원책은 금융분야 뿐만 아니라 창업지원, 결혼주택 자금지원, 등록금 융자제도 등 매우 다양합니다. 자신에게 꼭 필요한 정보를 찾아 적극적으로 활용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_ 김해영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4 [인터뷰] 대외활동·공모전 총 170개 참여해 보고 알게 된 것!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09 816
453 [칼럼] 늘어나는 외국어 표기, 여기가 한국이 맞나요?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09 808
452 [기타] 지금부터 스펙을 쌓는다면 이들처럼!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09 832
451 [글로벌] ESG와 ESG경영 알아야 기획 성공하겠죠?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09 1024
450 [캠퍼스온] 너도 시작해봐! 20대들의 ‘갓생’ 사는 법 이채린 대학생 기자 2022.03.29 4036
449 [인터뷰] 대학의 얼굴, ‘학교 홍보대사’로 활동하면 알게 되는 것! 김보명 대학생 기자 2022.03.29 4486
448 [인터뷰] 코로나 학번인데 몸이 10개라도 모자라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3.29 4019
447 [칼럼] 20대의 적, ‘무기력증’을 극복하는 노하우 장미 대학생 기자 2022.03.29 4502
446 [기타] 4차 산업혁명의 시대, 뜨는 직종 job아라! 최은서 대학생 기자 2022.03.29 4283
445 [글로벌] 글로벌 시대! ‘영어 실력’보다 더 중요한 이것은? 서진주 대학생 기자 2022.03.29 23926
444 [캠퍼스온] 대학생 선호 기업상의 변화 ‘네카라쿠배당토’ 아세요? 장미 대학생 기자 2021.12.24 4146
443 [인터뷰] 값진 경험과 공모전 스펙 두 마리의 토끼 잡기! 최은서 대학생 기자 2021.12.24 5837
442 [인터뷰] “대학생활 1인 다역, 바쁘지만 많은 걸 배워요!” 김보명 대학생 기자 2021.12.24 5425
441 [칼럼] 당신은 ‘갑’인가요? ‘을’인가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1.12.24 5581
440 [글로벌] 12월 해외 크리스마스 홀리데이 마케팅의 모든 것! 이채린 대학생 기자 2021.12.24 7065
439 [기타] K-POP, ‘음악 산업 트렌드’ 알고 준비하세요! 서진주 대학생 기자 2021.12.24 6341
438 [캠퍼스온] 대학 캠퍼스 교류활동 ‘메타버스’에서 실현해요! 최은서 기자 2021.11.16 4152
437 [인터뷰] “공모전 출전부터 산학 협력 프로젝트까지 도전해요” 장미 기자 2021.11.16 4649
436 [인터뷰] 아이들을 위한 멘토링은 내 꿈도 확장할 수 있었던 기회! 김보명 기자 2021.11.16 4297
435 [칼럼] 이슈 중심에서 문제해결 중심으로 변해야 할 국민청원 서진주 기자 2021.11.16 55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