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일과 어학을 동시에! 호주로 가자!

작성자 최숙 에디터 2019.05.03 20:50 조회 9,493회 댓글 0건

"워킹홀리데이의 성지, 호주에 대한 모든 것 "


워킹홀리데이를 가고 싶은데 어느 나라를 선택할지 까다로운 여러 조건 때문에 고민이신 분들.

그렇다면 ‘호주’는 어떠신가요? 호주로 워킹홀리데이를 다녀온 학생 ‘김욱태’ 씨의 조언을 들어봅니다.




▶ 호주 게스트하우스 사진


어학능력을 기르고 싶거나, 해외로 나가 다양한 경험을 하고 싶은데 재정적 문제로 부담되는 대학생들은

‘워킹홀리데이’를 많이 선택 합니다. 실제로 워킹홀리데이는 20대의 특권이라고 불리기도 하며
많은 대학생의 로망이기도 합니다.

특히, 호주는 비자신청에 제약이 없어 ‘워킹홀리데이의 성지’라고 불릴 정도로

워킹홀리데이를 꿈꾸는 학생이라면 한 번쯤은 선택지로 고민해보셨을 것입니다.


▶ 워킹홀리데이를 가게 된 계기?

어렸을 때부터 다양한 기회가 있어서 해외 각지를 돌아다니며 견문을 넓힐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대학교에 막상 와서는 전공 과제나 시험, 방학 때 하는 아르바이트 때문에 시간이 잘 나지 않아
오히려 해외로 나갈 기회가 별로 없었습니다.
이렇듯 아쉬움을 가지고 생활하던 중. 사정상 군대를 조기 전역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보니 학교로 바로 복학하는 것보다는 해외로 나가

기존에 했던 관광과는 다르게 특별한 경험을 하고 싶어 워킹 홀리데이를 택하게 되었습니다.



호주의 풍경


워킹홀리데이를 갔다 와서 느낀 점

개인적으로 제가 많이 놀랐던 것은 영화나 드라마, 다큐멘터리 같은 각종 매체에서 다뤄지는

외국의 모습보다 의외로 깨끗했던 점.
그리고, 호주에 거주하는 많은 이들이 질서를 잘 지킨다는 점 이 두 가지였습니다.

직접 거주를 하다 보니, 미디어 매체를 통해 호주에 대해 만들어진 기존의 선입견을 허물 수 있었습니다.

이를 통해 매체에서 다루는 호주의 생활상이 있는 그대로의 호주를 담아내기에는 역부족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워킹홀리데이는 관광 목적으로 방문하는 것과 다르게 돈을 벌기 위한 구직활동도 병행해야 합니다.

그러다 보니 관광할 때는 많이 볼 수 없었던 인종차별을 어느 정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물론 상황마다 다르겠지만, 호주로 워킹홀리데이를 가실 분이라면 이 점도

어느 정도로 유념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호주로 워킹홀리데이를 가기 전, 꼭 준비해야 할 것
미리 준비하실 수 있는 것은 다 챙겨놓으라고 말을 해주고 싶습니다.
 집에서 챙길 수 있는 자질구레한 물품은 물론이고, 시급이 높은 직장을 원한다면

그 직장에 맞는 자격증까지 모두 미리 준비해 놓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정육 공장에서 일을 하실 생각이 있는 분들은 한국에서 미리
‘큐피버’를 접종하신 뒤에 가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한국과 다르게  병원비가 높다보니 여행자 보험을 미리 들어두시는 것 또한 좋습 니다.




▶ 호주에서 앵무새와 함께 찍은 김욱태님


호주로 워킹홀리데이를 갈 학생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은?

워킹홀리데이로 호주로 가다 보면 막상 낯선 환경에 적응하기가 쉽지 않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런 새로운 환경에 겁먹지 말고 회피하기보다는 직접 부딪혀 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구직활동부터 시작해서 호주에 거주하면서 발생하는 각종 돌발상황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직접 몸으로 부딪혀 보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각각의 일에 두려워하지 말고 용기를 내보신다면 분명히 잘 헤쳐 나가실 수 있을 겁니다.



글 최 숙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캠퍼스온] 레포트, 어떻게 써야 잘 썼다고 소문이 날까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15 340
공지 [기타] 기획부터 실행까지, 실무경험으로 무장한 대학생 마케터들!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15 313
공지 [칼럼] 확실한 퇴근 보장이 좋은가요? 높은 연봉이 좋은가요?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15 319
공지 [기타] 피할 수 없는 압박 면접이 두렵다면? 이것부터 체크하세요!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15 326
공지 [글로벌] 올해 세계인의 축제, 2022 카타르 월드컵 열린다고?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15 485
공지 [인터뷰] 나만의 경험치가 곧 나만의 스펙이죠!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15 476
공지 [칼럼] “여러분, 아이돌 센터 멤버를 좋아하시나요?”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5 468
공지 [기타] IDEA 잘 떠올리는 방법, 소개합니다!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5 471
공지 [글로벌] 세계를 하나로! 글로벌 Z세대와 소통하는 숏폼 콘텐츠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15 3366
공지 [인터뷰] “우리의 독서 경험을 선물로 드릴게요”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4 377
공지 [인터뷰] 대외활동은 성장과 동기부여를 위한 나의 필수 옵션이죠!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14 436
공지 [캠퍼스온] “쉴 땐 쉬고, 할 땐 하고!” 이번 휴일 코스 여기 어때요?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0 1476
공지 [인터뷰] 신입생의 도전, 우리도 패션에 영감을 주고 싶다!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09 479
공지 [캠퍼스온] 팀플 피할 수 없다면 제대로 즐겨봐!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09 539
공지 [인터뷰] 대외활동·공모전 총 170개 참여해 보고 알게 된 것!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09 574
공지 [칼럼] 늘어나는 외국어 표기, 여기가 한국이 맞나요?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09 571
공지 [기타] 지금부터 스펙을 쌓는다면 이들처럼!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09 580
공지 [글로벌] ESG와 ESG경영 알아야 기획 성공하겠죠?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09 785
450 [캠퍼스온] 너도 시작해봐! 20대들의 ‘갓생’ 사는 법 이채린 대학생 기자 2022.03.29 3753
449 [인터뷰] 대학의 얼굴, ‘학교 홍보대사’로 활동하면 알게 되는 것! 김보명 대학생 기자 2022.03.29 42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