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청소년들에게 대학의 전공을 소개합니다"

작성자 이연희 에디터 2019.05.03 19:54 조회 2,227회 댓글 0건

"전공을 말하는 대학생 강연단체 ‘위메이저’"


여기, 중고등학생들에게 전공을 소개해주는 단체, ‘위메이저’가 있습니다. 이 단체의 최종 목적은 ‘위메이저가 필요 없는 세상이 오는 것’ . 그 날을 위해 오늘도 학생들을 위한 위메이저의 전공강연은 계속 됩니다.





▶ 위메이저를 소개해주세요!

 중고등학생들에게 올바른 전공 정보를 전달하여 진로에 대한 고민을 덜어주고자 서울 소재 대학의 학생들이 모여 만든 전공강연 단체 입니다. 위메이저는 ‘다들 좋은 대학에 진학해야 한다고 이야기하지만, 

 왜 대학에서 배우게 될 전공에 관해서는 이야기해주는 사람이 

 없을까?’라는 질문으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2010년 7월 6일 마포고등학교 강연을 시작으로 9년간 450회 

 이상의 강연을 진행하였고,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현재는 서울 시청 평생교육국 청소년정책과 소속 비영리 민간단체로 등록되어 

 있습니다. 



▶ 어떤 활동을 하나요?

 위메이저에서 하는 주 활동은 ‘강연봉사자 교육’ 및 ‘전공강연’입니다. 

 전공강연은 중고등학생들에게 현 대학생들의, 보다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학과 정보를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이를 위해 위메이저의 내부 교육을 이수한 강연자들을 대상으로 전공강연을 진행하며, 그들을 대상으로 6~7주간

 파워포인트 및 프레젠테이션 교육을 포함하여 전공 PPT 제작, 강연시연 등 수준 높은 강연을 위한 다양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진로 박람회에 참여하여 위메이저를 소개하고, 강연 콘서트와 같은 대규모 강연을 통해

 더 많은 학생에게 진로에 대한 정보를 주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학과 생활이나 학과의 특성에 대해 알려 줄 수 있는 학과 페이퍼, 카드뉴스를 제작하여 홈페이지와

 SNS에 지속적으로 업로드 합니다. 



▶ 강연을 준비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강연을 하기 전 강연자들은 항상 긴장과 설렘의 연속에 놓여있습니다. 

 이는 강연자마다 정도의 차이는 있겠지만 '어떻게 하면 학생들에게 이 짧은 시간 동안 큰 도움을 줄 수 있을까?'

 라는 고민에서 시작 됩니다. 좋은 강연을 만드는 것은 이러한 고민을 통해 만들어진 강연자들의 진정성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위메이저만의 자랑거리는?

 위메이저의 가장 큰 자랑거리는 매년 60회 이상 꾸준하게 진행되는 전공강연 프로그램입니다.

 즉, 위메이저에서는 1주일에 1회 이상의 강연이 진행되고 있는 셈입니다.

 위메이저의 사무국원들은 봉사자들에게 더 많은 강연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입니다.

 진로 박람회에 참석하여 위메이저를 소개하거나 진로교사협의회, 진로직업체험센터 등

 다양한 단체들과 MOU를 체결하여 강연을 기획하고, 강연 후에는 학교로부터 피드백을 받아

 부족한 부분을 개선하고자 노력합니다.

 이러한 노력이 모여 위메이저는 현재까지 450회 이상의 강연을 성공적으로 진행할 수 있었고,

 2016년에는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 재단이 주관하는 ‘교육 기부 우수기관’에,

 2017년과 2019년에는 아웃 캠퍼스에서 주관하는 ‘명품동아리 Top10’에 선정될 수 있었습니다. 



▲ 위메이저 매니저들의 모습



▶ 앞으로의 비전은 무엇인가요?

 위메이저의 존재 목적은 ‘위메이저가 더는 필요 없는 세상을 만드는 것’ 입니다.

 위메이저는 대학 진학 이후 맞닥뜨리게 될 진짜 대학에 관해 이야기 해주는 누군가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필요에 의해 생겨났으며, 더는 이런 고민이 필요 없는 사회가 되었을 때

 단체의 최종 목적이 달성 될 수 있습니다. 




TIP. 리크루팅 안내 

위메이저에서는 매년 4회(봄, 여름, 가을, 겨울)의 리크루팅을 진행 합니다.

관련 정보는 위메이저 홈페이지(www.wemajor.net)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글 이연희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3 [칼럼] ‘족보’ 잘 얻는 것도 실력이라고요? 유정우 에디터 2019.12.02 1056
322 [글로벌] 젊음의 도전, 열차 타고 유럽여행 갈까? 송윤지 에디터 2019.12.02 1276
321 [인터뷰] “우리 전공도 심화시키고 고등학생 경제교육도 시키고” 조민재 에디터 2019.12.02 1547
320 [캠퍼스온] 공모전 초보자, 팀원 찾으려면, 교내 해커톤으로! 최숙 에디터 2019.12.02 1512
319 [인터뷰] 취업성공 1원칙은, 지피지기면 백전불태! 이연희 에디터 2019.12.02 1741
318 [인터뷰] 나의 대기업 인턴 합격 비법은 바로 이것! 한지호 에디터 2019.12.02 1331
317 [글로벌] ‘이런 날도 있었어?’ 한지호 에디터 2019.11.12 724
316 [칼럼] 성큼 다가온 AI(인공지능) 면접 시대 우리가 넘을 방법은 무엇일까? 최숙 에디터 2019.11.12 916
315 [인터뷰] “창업에 실패하고 값진 능력들을 얻었어요” 유정우 에디터 2019.11.12 1225
314 [캠퍼스온] 넓은 캠퍼스, 킥보드가 교통수단으로! 이연희 에디터 2019.11.12 1243
313 [인터뷰] “도시재생, 대학생과 행정을 연결시키다” 조민재 에디터 2019.11.12 822
312 [인터뷰] “현장 경험을 통해 정확한 방향을 설정했어요.” 송윤지 에디터 2019.11.12 1282
311 [글로벌] 대학 캠퍼스에서 세계를 경험하다! 유정우 에디터 2019.10.01 1549
310 [캠퍼스온] 확대된 수시채용, ‘위기’일까 ‘기회’일까? 이한솔 에디터 2019.10.01 1415
309 [인터뷰] 총 1844만 원의 크라우드 펀딩 성공! 최숙 에디터 2019.10.01 2293
308 [인터뷰] 패션뷰티 마케팅 동아리 ‘트렌디스’ 한지호 에디터 2019.10.01 1389
307 [기타] 취업성공 스토리 이연희 에디터 2019.10.01 1586
306 [칼럼] ‘스마트 워크’로 스마트하게 공모전 해보기 조민재 에디터 2019.10.01 1105
305 [글로벌] 청년창업, 이제는 해외로 도전해 볼까? 최숙 에디터 2019.09.12 1321
304 [기타] 대학생 해외 연수 프로그램 ‘파란사다리’ 이한솔 에디터 2019.09.12 14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