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펀딩 프로젝트, 어려워하지 마세요!

작성자 최은영 에디터 2020.08.07 11:09 조회 3,886회 댓글 0건

"대학생 활용 펀딩 프로젝트, 텀블벅 안내서"

CMAPUS&CAREER


펀딩 프로젝트, 어려워하지 마세요!

대학생 활용 펀딩 프로젝트, 텀블벅 안내서


대학생들끼리 뭉쳐서 한 달간 바짝 진행한다면 꽤 괜찮은 펀딩 프로젝트를 완성 시킬 수 있습니다. 대학생 활용할 만한 펀딩 프로젝트 ‘텀블벅’에 도전해 보세요.


1단계. 주제 정하기

일단, 펀딩 사이트인 ‘텀블벅’이나 ‘와디즈’에 접속해보면 다양한 제품을 펀딩하는 프로젝트들이 보일 것입니다. 그중 관심 가는 것들을 몇 개 클릭해서 읽어 보세요.


대강 어떤 식으로 글을 올리고 진행하면 되는지 파악했다면 자신의 관심사와 관련 있는 이슈들을 떠올려 보세요. 예를 들어 환경에 관심이 있으면 기후변화, 쓰레기 처리 등이 있을 것이고 역사에 관심이 있다면 6.25 70주년이나 군함도 역사 왜곡 사건 등이 있을 것입니다.

이제 여기에 어울리는 아이템을 선정해볼 차례입니다. 쓰레기 처리에 도움을 줄 만한 텀블러나 군함도 사건을 기리는 배지를 제작하는 것입니다.


▶ 텀블벅


하지만 예시로 든 텀블러, 배지 같은 아이템은 텀블벅에서 흔히 볼 수 있기에 특색있게 만들 자신이 없다면 아예 다른 것에 도전하는 것이 성공의 확률을 높여줄 것입니다.

필히 어떤 이슈와 관련이 있는 아이템을 선정하지 않아도 되지만 우리는 돈을 버는 목적보다는 의미 있는 활동으로 펀딩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것이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만한 주제를 고르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2단계. 판매하기 위한 준비
주제와 제품을 정하고 나면 해야 할 일들이 많아집니다. 우선 어디에 제작을 맡길 것인지, 그것들을 제작하기 위해서 얼마의 비용이 필요한지, 그리고 그 물건만 판매할 건지 아니면 스티커나 작은 메모지도 함께 껴서 판매할 건지 등 세세한 것들을 준비해야 합니다.


제작의 경우 배지는 스위드 컴퍼니, 홍기금속 같은 곳에서, 메모지나 팜플렛 등 인쇄종류는 성원 애드피아, 레드 프린팅 같은 곳에서 발주를 맡기면 됩니다. 여러 군데 발품을 팔며 정보를 탐색하면서 최대한 저렴하면서 품질이 떨어지지 않는 곳을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제작을 맡길 기업을 선정했다면 제품 판매가도 함께 책정해 봅니다. 그전에 한 세트를 파는데 총비용이 얼마가 들 것인지 대충 예상해봐야 합니다.
예를 들어 배지 하나에 2500원, 배지 고정할 종이 300원, 포장과 배송비는 대략 2000원으로 잡는다면 이 제품은 배송비 포함 7~8000원 정도에 파는 것이 적당합니다. 
            


3단계. 프로젝트 개설

판매할 제품 준비도 마무리되었으면 본격적으로 프로젝트를 개설해보도록 해요. 개설하기 위해서는 네 개의 섹션을 완성해야 합니다. 먼저 프로젝트 개요입니다. 우리 팀의 프로젝트를 간단히 소개해주면 됩니다.


펀딩 및 선물 구성에서는 얼마에 팔지, 어떤 구성으로 짤지가 결정됩니다. 다음은 스토리텔링입니다. 여기가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데 이 부분에서는 우리 팀이 왜 이런 펀딩을 하게 되었는지, 목적과 의의 그리고 목표를 설명해주면 됩니다.


여기에 어떤 내용이 실리느냐에 구매를 하느냐 마느냐가 거의 결정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계좌 설정에서는 후원금을 수령할 계좌를 등록하면 됩니다. 여기까지 작성했으면 펀딩 프로젝트의 준비는 끝입니다.


어렵게만 보였던 펀딩, 이제 조금 쉽게 느껴졌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알아두면 좋은 팁을 덧붙이자면 배송기간은 넉넉히 잡되 이 기간은 엄수 하기, 커뮤니티 통해서 구매자와 소통 자주 하기입니다. 또 디자인 제품을 만든다는 것에 두려움을 느끼는 사람도 있을 텐데 전혀 그렇지 않아도 된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습니다. 에디터 또한 디자인 경험이 전무했지만, 끝까지 해낼 수 있었습니다.


뭔가 보람찬 일을 해내고 싶을 때, 학과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싶을 때, 텀블벅을 한번 시도해보는 것이 어떤가요?
  

                          
글_최은영 에디터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캠퍼스온] 대학 캠퍼스 교류활동 ‘메타버스’에서 실현해요! 최은서 기자 2021.11.16 69
공지 [인터뷰] “공모전 출전부터 산학 협력 프로젝트까지 도전해요” 장미 기자 2021.11.16 147
공지 [인터뷰] 아이들을 위한 멘토링은 내 꿈도 확장할 수 있었던 기회! 김보명 기자 2021.11.16 147
공지 [칼럼] 이슈 중심에서 문제해결 중심으로 변해야 할 국민청원 서진주 기자 2021.11.16 158
공지 [기타] 아무리 영상시대라도 독서 포기하지 마세요! 이채린 기자 2021.11.16 181
공지 [글로벌] “우린 깐부잖아”대사는 외국어로 어떻게 번역될까? 김수빈 기자 2021.11.16 459
432 [캠퍼스온] 대학생만 누릴 수 있는 복지혜택, 챙기고 계신가요? 서진주 기자 2021.10.07 580
431 [인터뷰] “학과 내 연구학회, 학생들끼리도 잘해요!” 김보명 기자 2021.10.07 742
430 [기타] 취미가 직업으로, 용기 있는 한 청년의 창업 이야기! 최은서 기자 2021.10.07 808
429 [칼럼] 비건 패션·비건 뷰티 알고 계세요? 이채린 기자 2021.10.07 912
428 [기타] “대학생 진로상담부터 취업까지 원.스.톱. 서비스합니다” 김수빈 기자 2021.10.07 825
427 [글로벌] MT, 개강총회, 동아리 뒤풀이 때 하던 게임이 그립다! 장미 기자 2021.10.07 1096
426 [글로벌] 한일전은 가위바위보도 지면 안 된다? 김수빈 기자 2021.09.07 1210
425 [칼럼] 재테크는 하면서 노(老)테크는 안 하시나요? 최은서 기자 2021.09.07 1169
424 [캠퍼스온] 코로나 개강, 대면 수업일까? 비대면 수업일까? 이채린 기자 2021.09.07 905
423 [기타] 코딩 배워두면 취업에 도움이 된다고? 장미 기자 2021.09.07 1198
422 [인터뷰] 공모전 기초부터 공모전 수상까지! 우리는 공모전 전문가 그룹입니다 서진주 기자 2021.09.07 1076
421 [인터뷰] 전공을 살릴 수 없다고 절망하기엔 우린 너무 젊어요! 김보명 기자 2021.09.07 1139
420 [글로벌] 글로벌 감성 찾으러 방문! "여기 처음이지?" 장미 기자 2021.08.09 880
419 [칼럼] 당신에게 행복이란 무엇인가? 김수빈 기자 2021.08.09 1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