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씽굿콘텐츠 트렌드 상세보기

‘이런 날도 있었어?’

작성자 한지호 에디터 2019.11.12 19:56 조회 7,640회 댓글 0건

"11월 세계의 이색 기념일"

 이런 날도 있었어?’

11월 세계의 이색 기념일

 

낙엽이 떨어지고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11달력을 넘기다 보면 날짜 아래에 작은 글씨로 쓰여 있는 기념일들을 볼 수 있습니다평소와 똑같게만 느껴지던 날들도 누군가에게는 의미가 있는 날 이라는 것을 알고 나면 우리에게도 새로운 의미로 다가옵니다다른 국가들에서는 어떤 색다른 일들을 기념하고 있을까요?

 




 

11월 13일 세계 친절의 날 (World Kindness Day)

 

 세계 친절의 날은 1998년 NGO‘세계 친절 운동(World Kindness Movement)’에 의해 소개 되었습니다캐나다일본 등에서 기념하고 있습니다세계 친절의 날(World Kindness Day)은 친절함이 지역 사회에 형성할 수 있는 유대감협동심과 같은 긍정적인 힘에 집중합니다그들은 친절이 인종이나 종교정치성별과 같은 구분에서 멀어지게 하고 타인과 연결시킬 수 있다고 말합니다.

 

 친절의 날을 기념하는 사람들은 친절 카드(Kindness Cards)’를 쓰기도 합니다본인이 이전에 받은 친절한 행동을 인식하고 고마움을 표시하기도 하고다른 사람들도 친절하게 행동하도록 유도하는 활동입니다. NGO 세계 친절 운동은 유엔에 세계 친절의 날을 공식화 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다고 합니다.

 


11월 16일 국제 관용의 날 (International Day for Tolerance)

 

똘레랑스’ 라고도 부르는 관용은 우리가 살아가는 이 시대에 점점 중요해지는 삶의 태도 중 하나인 듯합니다각자의 개성 표출에 자유로워진 요즘나와 다른 사람을 있는 그대로 인정한다면 갈등과 마찰은 적어질 테니까요.

 

관용은 정치종교사상 등에 물리적인 폭력은 물론 모든 형태의 차별은 사라져야 한다는 정신적 자세입니다. 1995년 제 2차 세계대전 종전 50주년과 유엔 창설 50주년을 맞아 '관용의 원칙에 관한 선언을 발표했습니다세계 문화의 다양성과 개인의 표현 방식을 존중해야 한다는 내용이었죠.

 

그 다음해유엔은 이 선언이 발표 된 날을 축하하기 위해 국제 관용의 날을 제정하였습니다유엔은 관용의 자세가 인권과 자유를 보장하며 모든 공동체가 생존할 수 있는 바탕이라고 말합니다.

 

또 유엔은 이 날 관용과 비폭력의 정신을 파급한 과학문화 또는 커뮤니케이션 등 분야에서의 주요 활동에 대해 UNESCO-Madanjeet Singh Prize를 수상합니다.

 


11월 17일 국제 학생의 날 (International Students Day)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대학생들이 움직이는 것은 세계적으로 공통적인 것으로 보입니다국제 학생의 날은 1939년 나치에 의해 희생당한 체코의 9명의 학생 지도자와 강제 수용소로 보내진 대학생들을 추모하며 시작되었습니다.

 

나치의 탄압을 피해 영국으로 피신 갔던 학생들이 주축이 되어 국제학생협의회에서 추진했다고 합니다현재는 여러 나라에서 각각 다른 날짜에 유학생들 위한 날로 보내기도 합니다.

 





11월 26일 아무것도 사지 않는 날(Buy Nothing Day)

 

Buy Nothing Day 는 지나친 소비에 대해 각성하자는 취지를 가지고 있습니다북아메리카의 국가들과 영국스웨덴 등에서는 블랙 프라이데이와 동시에 ‘Buy Nothing Day’가 시작됩니다다른 곳에서는 11월의 마지막 토요일에 시작되기도 합니다.

 

Buy Nothing Day는 캐나다의 벤쿠버에서 만들어졌고현재는 65개국 이상이 참여하고 있습니다가위로 신용 카드를 잘라버리는 퍼포먼스장바구니만 들고 구매자들 사이를 방황하는 행위 등을 합니다더 나아가 사는 것의 의미를 소비하는 것으로 확장해 조명핸드폰 등 모든 종류의 에너지를 소비하지 않는 형태로 이 행사에 참여하기도 합니다.

 

Buy Nothing Day가 오히려 참가자들에게 그 다음날 구매를 유발한다는 비난도 있다고 하니 재미있습니다하지만 사회가 조장하는 지나친 소비주의를 인식하고 필요 이상의 자원을 소비하고 있는 라이프스타일을 반성할 수 있다는데 의미가 있어 보입니다.

 



글_한지호 에디터

 ​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글로벌] 마케터가 알아야 할 또 하나의 세계 ‘메타버스’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7.08 8828
공지 [인터뷰] "경험과 노하우 담은 저의 영감 박물관 오픈합니다!“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7.07 1491
공지 [칼럼] ‘혼자’를 지키며 ‘함께’ 살 수 있는 코리빙!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7.07 1491
공지 [기타] 사진을 사랑하는 동아리 ‘사진예술회’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7.07 1470
공지 [기타] 공부는 짧지만, 자격증 스펙은 길게 남는다!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7.07 1653
공지 [캠퍼스온] 깻잎, 그거 잡아주면 어때서! vs 깻잎을 왜 잡아줘?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7.04 1834
468 [캠퍼스온] 레포트, 어떻게 써야 잘 썼다고 소문이 날까요?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15 1490
467 [기타] 기획부터 실행까지, 실무경험으로 무장한 대학생 마케터들!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15 1431
466 [칼럼] 확실한 퇴근 보장이 좋은가요? 높은 연봉이 좋은가요?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15 1468
465 [기타] 피할 수 없는 압박 면접이 두렵다면? 이것부터 체크하세요!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15 1459
464 [글로벌] 올해 세계인의 축제, 2022 카타르 월드컵 열린다고?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15 1637
463 [인터뷰] 나만의 경험치가 곧 나만의 스펙이죠! 정경선 대학생 기자 2022.06.15 1725
462 [칼럼] “여러분, 아이돌 센터 멤버를 좋아하시나요?”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5 1667
461 [기타] IDEA 잘 떠올리는 방법, 소개합니다!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5 1676
460 [글로벌] 세계를 하나로! 글로벌 Z세대와 소통하는 숏폼 콘텐츠 최예지 대학생 기자 2022.06.15 5596
459 [인터뷰] “우리의 독서 경험을 선물로 드릴게요”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4 1474
458 [인터뷰] 대외활동은 성장과 동기부여를 위한 나의 필수 옵션이죠! 박윤경 대학생 기자 2022.06.14 1533
457 [캠퍼스온] “쉴 땐 쉬고, 할 땐 하고!” 이번 휴일 코스 여기 어때요? 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10 2582
456 [인터뷰] 신입생의 도전, 우리도 패션에 영감을 주고 싶다! 김수빈 대학생 기자 2022.06.09 1561
455 [캠퍼스온] 팀플 피할 수 없다면 제대로 즐겨봐! 강지원 대학생 기자 2022.06.09 15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