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씽굿콘텐츠 통계 상세보기

취업당락 결정적 변수 1위 '공모전 외'

작성자 이동조 기자 2015.10.16 19:05 조회 8,389회 댓글 0건

​씽굿-스카우트 테마 설문조사 보도자료



 

▷ 대학생 및 직장인을 대상으로 ‘2015 하반기 취업성공 조언’에 대한 설문조사에서 공모전과 인턴, 대외활동이 취업당락의 경절적인 스펙으로, 반대로 봉사활동이나 해외여행 및 연수, 자격증이 가장 영향력 없는 스펙으로 꼽혔다.

 

대학생 및 직장인들은 취업의 당락에 결정적인 변수가 될 수 있는 제1스펙으로 ‘관련 분야 공모전과 인턴, 대외활동 경험’을 가장 많이 꼽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공모전포털 ‘씽굿’(www.thinkcontest.com)과 취업·경력관리 포털 ‘스카우트’(www.scout.co.kr)가 함께 대학생 및 직장인 477명을 대상으로 지난 8월 21일부터 9월 16일까지 ‘2015 하반기 취업성공 조언’에 대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공모전과 인턴, 대외활동이 취업당락의 경절적인 스펙으로, 반대로 봉사활동이나 해외여행 및 연수, 자격증이 가장 영향력 없는 스펙으로 선택되었습니다. 

우선 취업의 당락에 결정적인 변수가 될 수 있는 제1스펙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25.4%가 ‘관련 분야 공모전, 인턴, 대외활동 경험’을 선택했습니다. 2위에 ‘관련 분야 자격증’(16.1%)이 차지했으며, 3위에는 ‘참가동기와 열정’(15.5%)이 올랐습니다.

반면 봉사활동(13.8%)이나 어학성적(9.9%), 해외여행이나 연수경험(8.6%), 학점(6.7%) 등을 선택한 응답자는 많지 않았습니다.

● 대학생 - 직장인 취업조언 1위 ‘분명한 진로목표 설정하라’

● 원하는 기업 취업 어렵다면? ‘중소기업 및 눈높이 낮춘 기업’ 대안

● 직업선택 기준 1위 ‘직업 안정성’(32.9%) … 취업준비 스킬 ‘엑셀’

이런 조사결과를 반영하듯 ‘속빈 강정’으로 취업당락에 가장 불필요하다고 생각되는 스펙을 묻는 질문에는 가장 많은 응답자인 18.4%가 ‘봉사활동’을 선택했습니다.

이어 16.6%가 ‘해외여행, 연수경험’을, 14.7%가 ‘관련 분야의 자격증’을, 13.6%가 ‘학점’을 각각 꼽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는 현장 실무와 연결되는 경험이나 능력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업채용 문화에 따른 결과로 해석됩니다.

‘성공적인 취업을 위한 제1조언을 꼽는다면?’이란 질문에는 ‘분명한 진로목표 설정하라’가 23.9%를 지지를 받아 1위에 올랐으며, ‘다양한 경력과 경험 쌓아라’(18.2%)가 2위를 차지했습니다.

3위에는 ‘다양한 채용박람회 등 취업정보를 모아라’(16.4%), 4위에는 ‘전공공부를 열심히 하라’(14.3%)가 차지했습니다.

그 외에 ‘영어공부를 열심히 하라’(9.0%), ‘자격증을 취득하라’(7.3%), ‘폭넓은 인맥관계 구축하라’(6.9%), ‘해외여행 및 글로벌마인드를 가져라’(4.0%) 등의 조언이 이어졌습니다. 

취업준비생들에게 꼭 추천해주고 싶은 멘토(롤모델) 집단으로는 ‘대학 취업지원실의 직원’(27.7%)이 가장 많이 꼽혔습니다. ‘희망분야에 종사하는 선배’(20.8%)와 ‘자기계발 및 진로 컨설턴트’(20.5%)를 추천한 응답자도 많았습니다.

반면 ‘관심분야 직장인’(10.7%), ‘교수, 선생님’(9.0%), 기업인(5.9%), 관심분야 전문가(3.6%) 등의 추천은 많지 않았습니다.

직업 선택 시 가장 고려해야 할 부분에 대해서는 ‘직업 안정성’(32.9%), 발전가능성(23.5%), 복리혜택(11.7%), 희망분야(7.1%) 및 자기계발(7.1%), 기업의 규모(5.7%), 연봉(4.4%), 기업의 명성(4.0%)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재 높은 연봉이나 기업명성 보다는 직업의 안정성과 미래 발전가능성을 더 고려하라는 충고로 해석됩니다.

그렇다면 취업준비는 언제부터 시작하는 것이 바람직할까요? 이에 대해 대학생 및 직장인들이 내놓은 답변은 ‘4학년’(23.5%)이 여전히 1위를 차지하고 있지만, ‘2학년’을 꼽은 답변이 21.8%, 3학년을 선택한 이들이 20.3%로 일찍 취업준비를 시작하라는 조언이 많았습니다.

이외에 ‘취업시즌에 준비하면 된다’는 의견이 14.3%였지만, ‘대학에 입학 하자마자’를 추천한 답변자도 전체 12.4%나 됐습니다. 


요즘 취업이 많은 어려운데요, ‘원하는 기업의 취업이 어렵다면 차선책’을 묻는 질문에는 ‘중소기업 및 눈높이 낮춘 기업’에 가라는 조언자가 27.0%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어 ‘인턴’을 선택하라는 조언이 24.5%로 2위를 차지했습니다. 이외에 취업재수(어학, 자격증 등)(17.8%), 비정규직(15.9%), 아르바이트(5.0%), 해외 어학연수(3.6%), 대학원 진학(3.1%) 등의 순이었습니다.

한편, 취업 전에 꼭 마스터하길 추천하는 사무능력으로 ‘엑셀’(18.2%)이 1위에 꼽혔으며 ‘파워포인트’가 15.9%, ‘커뮤니케이션 스킬’(11.9%)과 ‘프레젠테이션 기술’(11.9%)이 상위권을 차지했습니다.

이외에 외국어 능력(11.3%)과 포토샵(11.3%), 기획서 작성능력(9.0%), 글쓰기(8.4%) 등이 올랐습니다.

설문기획, 글_이동조 기자 / 설문협찬 : 스카우트(www.scout.co.kr)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 올 상반기 공모전 6,298건 진행, 정직원 채용 62건 편집부 2022.07.13 7336
74 [통계] 상반기 서포터즈 선발 773건 진행 편집부 2022.05.27 12092
73 '콘텐츠 공모전' 총 517건 분석해 보니! 편집부 2022.04.20 14819
72 [통계] '메타버스 관련 공모전' 46건 분석 편집부 2022.03.16 13293
71 2021년 공모전 총 13,160건 … 6~7월 최고 편집부 2022.01.18 8930
70 숫자로 보는 2021년 공모전의 모든 것 편집부 2021.12.01 9151
69 한 해 글쓰기 공모전 1,312건 개최 풍성 편집부 2021.10.28 8905
68 지난 1년간 '취업특전' 공모전 329건 편집부 2021.08.28 8966
67 2021 우리 시대 어떤 아이디어 모집하고 있을까? 편집부 2021.07.25 9038
66 [통계]상반기 대외활동 공모전 풍성 편집부 2021.06.26 8956
65 1등 시상금 ‘1천만 원 이상’ 수두룩! 편집부 2021.05.30 9073
64 [통계] 대외활동 공모전 연간 3,796건 진행 편집부 2021.05.01 9678
63 오랜 역사와 전통 공모전 무엇이 있나? 편집부 2021.03.30 9761
62 굿바이 2020! 통계숫자로 말하는 공모전 이야기 편집부 2020.12.02 12180
61 씽굿 2020 최고 인기누린 톱10 조회수 공모전은? 편집부 2020.11.02 12037
60 올해 ‘코로나19’ 관련 공모전 615건 개최! 편집부 2020.09.27 13087
59 창업분야 공모전 연중 100건 이상 진행 편집부 2020.08.30 11422
58 해마다 공모전 큰 폭으로 증가해요! 편집부 2020.08.02 12697
57 콘텐츠공모전 모집 분야 다양해졌어요! (1) 편집부 2020.06.29 11460
56 “코로나 시대, 공모전 개최는 더 늘었다!” 편집부 2020.05.31 11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