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모전 수상자 발표

씽굿콘텐츠 공모전 수상자 발표 상세보기

2018 자원 및 환경에너지수필공모전 시상식

작성자 유럽환경에너지협회 2018.10.02 17:32 조회 2,484회 댓글 0건

유럽환경에너지협회, 2018자원 및 환경에너지수필공모전 시상식


- 초등학생부, 중등부, 고등학생부, 대학생부, 대학원 및 일반부에서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및 입상 총 64편 선정과

  총 1,600만원의 상금과 상장 수여
- 대상 수상자는 프랑스 Course Saint François Sales, Lucy Kim 학생으로 «리르와디: 늙은 인부의 생명과 맞바꾼 소중한 물» 이라는 수필제목으로 대상을 수상함, 대상 수상자는  상장 및 상금 150만원과 2018년 8월 유럽 영국 EKC 학회 초청 참석과 함께 유럽에 위치한 국제기구 방문하였음.




 
유럽환경에너지협회에서는 2018년 8월 13일 인하대학교 정석학술정보관 6층 국제회의장에서 « 2018년 자원 및 환경에너지 수필공모전 » 시상식을 개최했다.


본 공모전은 지난 2018년 7월 31일까지 초등학생 이상, 중등부, 고등학생부, 대학생부, 대학원 및 일반부를 대상으로 현재와 미래에 우리에게 중요한 자원 및 환경에너지에 대해서 더욱 더 관심을 갖고, 평소에 가져왔던 생각, 경험, 중요성 등에 대해서 자유롭게 수필형식에 담아내어 이에 대한 중요성을 다시한번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서 마련되었다.


이번 공모전에는 우리나라와 더불어 미국, 프랑스, 중국, 베트남 등을 포함한 국내외 많은 한인학생 및 일반분들이 수필을 제출하였으며,  국내외 환경관련 대학교수 및 연구원을 심사위원으로 초빙하여 3차에 걸친 엄격하고 공정한 심사를 거쳐서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및 입상 총 64편의 수필을 선정하였으며, 전체 약 1,600만원의 상금을 상장과 함께 시상하였다. 


이번 시상식에서 유럽환경에너지협회 (eeea.eu)부회장 김준범 프랑스 트루아공대 교수는 « 점점 더 심각해져가는 자원고갈, 환경 및 에너지 문제에 대해서 학생과 더불어 일반인들이 좀 더 고민해보고 심각한 문제들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들을 같이 생각해보는 기회였다고 생각을 하고, 내년 2019년도에도 자원 및 환경에너지 문제에 대해서 학생들과 일반인들이 더 관심을 가질 수 있게 계속적으로 공모전을 준비해 나가겠다고 » 고 밝혔다.  



댓글 (0)

코멘트
답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에스원, 2019 에스원 아이디어 공모전 결선 및 시상식 개최

장소영 기자
에스원, '2019 에스원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다양한 안전·안심 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생체인식 기술 등 최신 IT 기술을 접목시킨 다양한 서비스 아이디어 접수-'영상인식기술 기반 도로시설물 통합관리 플랫폼' 아이디어 대상 수상 종합 안심솔루션 기업 에스원은 지난 13일 '2019 에스원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2월 13일 에스원 본사 대회의실에서 대학생 및 일반인 대상으로 2019 에스원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난해 11월부터 접수를 시작한 이번 공모전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다양한 안전·안심 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학생은 물론 일반인까지 참여한 이번 공모전에는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생체인식 기술 등 최신 IT 기술을 접목시킨 새로운 서비스 등 총 330개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접수돼 관심을 모았다. 접수된 아이디어 중 1·2차 심사를 통해 선정된 10개 아이디어가 최종 결선에 진출했다. 에스원은 결선에 오른 아이디어가 실제로 구현될 수 있도록 관련 부서 임직원을 각 팀의 멘토로 정해 함께 결선발표를 준비한 뒤 최종 심사 결과에 따라 수상작을 선정했다. 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 영예의 대상은 '영상인식기술 기반 도로시설물 통합관리 플랫폼'을 제안한 김효신(29), 장은경(25), 유수정(26) 팀에게 돌아갔다. 영상인식기술 기반 도로시설물 통합관리 플랫폼은 에스원의 지능형폐쇄회로(CCTV)와 전국에 배치된 출동차 인프라를 활용한 솔루션이다. 출동차에 설치된 지능형CCTV가 도로 위험물을 자동으로 감지해 알려준다. 이를 바탕으로 위험물을 빠르게 파악하고 보수할 수 있어 교통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에스원의 핵심 기술을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시민에게 안전과 안심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이라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 외에도 스마트 환자 모니터링 시스템, 무인 편의점 인증·결제 시스템, 스마트 워치를 활용한 산업 현장 사고 예방 서비스, 여성 대상 안심경로 안내 서비스 등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공모전을 기획한 문경섭 고객지원실장은 "보안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아이디어 공모, 산학협력 외에도 미래보안시장을 더욱 성장시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

교육부 한국교육학술정보원, 2018 건전한 학교 지키미 UCC 공모전 시상식 개최

이소진 기자
교육부, 한국교육학술정보원2018 건전한 학교 지키미 UCC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총 217 출품작 중 30 작품 수상작으로 선정- 대상 루트A팀, 프리지아팀- 수상작 실제 교육 콘텐츠로 활용▶ 2018 건전한 학교 지키미 UCC 공모전 단체 기념촬영​교육부(장관 유은혜)가 주최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원장 한석수)이 주관하는 ‘2018 건전한 학교 지키미 UCC 공모전’ 시상식을 2019년 2월 16일 토요일에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개최했다.   학교폭력 예방과 디지털 시대의 올바른 시민의식 두가지 주제로 진행 된 이번 공모전은 UCC 공모전을 통하여 공모주제에 대하여 고민하고 학교 현장에 있는 학생들이 스스로 건전한 학교를 만들어 가기 위해 마련되었다.   지난 12월 7일부터 12월 28일까지 학교폭력 예방 부문 150건 디지털 시대의 올바른 의식 부문 67건 총 217건이 접수됐으며 1차 온라인 예선 심사 2차 오프라인 본선 심사를 거쳐 각 주제 부문별로 대상 1편, 최우수상 2편, 우수상 4편, 장려상 8편씩을 포함한 총 30편의 작품이 최종 선정되었다.   학교폭력 예방 부문 대상 루트A팀의 ‘작은용기, 변화의 시작’ 작품은 현재 많은 논란이 되고 있는 카카오톡 감옥과 관련된 왕따문제를 영상에 담아 학교폭력의 심각성을 전하였고 디지털 시대의 올바른 의식 부문 대상 프리지아팀의 ‘포노 사피엔스 : 인류의 진화, 비극의 시작’은 스마트폰 중독으로 인한 소통의 단절을 작품에 담았다.   수상작은 공모전 홈페이지(http://www.school-battery.com/)와 유튜브 웹사이트를 통해서 볼 수 있으며 실제 교육 콘텐츠로 활용될 예정이다.

환경부, 지속가능한 물관리를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열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5 교육부 한국교육학술정보원, 2018 건전한 학교 지키미 UCC 공모전 시상식 개최 이소진 기자 2019.03.04 1183
114 에스원, 2019 에스원 아이디어 공모전 결선 및 시상식 개최 장소영 기자 2019.03.04 1927
113 환경부, 지속가능한 물관리를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열려 전은혜 기자 2019.01.10 3625
112 태양쓰나미, 폭염, 신종바이러스, 상상이상의 재난 대비 행정안전부 2019.01.07 1194
111 대교문화재단, 제26회 눈높이아동문학대전 시상식 개최 대교문화재단 2019.01.07 1962
110 교육시설재난공제회, 제3회 학교 재난안전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 교육시설재난공제회 2019.01.07 1907
109 저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