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수베스트 공모전

트렌드

씽굿뉴스  >  트렌드

아시아를 대표하는 3개의 국제 영화제, 영화로 아시아를 보다

본문

 

아시아를 대표하는 3개의 국제 영화제!

영화로 아시아를 보다!

 

부산에서 올 가을 부산 국제 영화제’(1012~ 1021)가 열릴 예정입니다. 세계의 영화를 부산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영화로 세상을 볼 수 있는 기회, 아시아에서 개최되는 다양한 국제 영화제에 대해 알아봅니다.

 

  

 57bc66d1753ee2d039d3af64583321d8_1504141 

 

부산 국제 영화제 “10월 중순 개막 예정

1996년 창설했으며 매년 부산에서 열리는 한국 최초의 국제 영화제입니다.

아시아 신인 감독을 대상으로 하는 경쟁 부문과 단편 영화,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등 매년 200편 내외의 영화를 남포동 및 해운대 극장가에서 상영합니다.

부산국제영화제의 극영화 경쟁 부문인 새로운 물결은 아시아 신인 감독들의 작품 중 최우수작을 선정해 아시아의 재능 있는 신인 감독을 발굴하고 격려하는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최우수작에게 최우수 아시아 신인 작가상을 시상합니다.

 

> 관람포인트 : 아시아 영화의 창

아시아 영화의 창(A Window on Asian Cinema)은 경력 있는 아시아 영화 감독들의 신작 또는 화제작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아시아 영화가 세계로 나아가는 플랫폼으로 역할을 해 온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아시아 영화의 창은 그 흐름을 가장 폭넓고 심도있게 파악할 수 있는 부문입니다.

 

도쿄 국제 영화제 한국 스타 감독 배출

쓰쿠바과학만국박람회와 연계하여 일본 도쿄에서 시작으로 매년 10월에 열리며 1985년에 처음 시작할 때는 격년 개최하는 것으로 시부야의 영화관을 중심으로 열렸지만, 1991년부터는 매년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1994년은 헤이안쿄 천도 1200주년 기념으로 7회 도쿄 국제 영화제교토대회라는 명칭으로 교토시에서 개최되었습니다.

 

> 알아두면 좋은 한국 영화 수상 정보

출품자격은 3편 이하의 상업영화를 제작한 경우 35세 이하며, 첫 영화에는 나이 제한이 없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1992년 정지영 감독의 하얀 전쟁이 최우수작품상과 최우수감독상을 수상하였고, 1998년에는 이광모 감독이 아름다운 시절로 신인감독상을, 1999년에는 박종원 감독의 송어가 심사위원특별상을, 2001년 허진호 감독의 봄날은 간다가 최우수예술공로상을, 2004년 임찬상 감독의 효자동 이발사가 관객상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57bc66d1753ee2d039d3af64583321d8_1504141


57bc66d1753ee2d039d3af64583321d8_1504141 

 

  

 57bc66d1753ee2d039d3af64583321d8_1504142 

 

홍콩 국제 영화제 영화제 거장 등 수백 편 영화 상영

   

1977년에 홍콩 시의회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열리는 가장 스펙터클한 영화 이벤트 중 하나로 보름 남짓한 기간 동안 세계 전 지역에서 초청한 여러 편의 영화를 상영합니다.

2000년에 열린 제24회 영화제는 홍콩관광청 주관으로 열렸고 2002년부터는 홍콩예술협회가 영화제 조직에 참여했습니다.

홍콩의 영화 관객들에게는 아카데미, 세계 유수의 영화제 등지에서 선정된 세계 최고 수준의 수상작에서부터 영화계 거장들의 작품에 이르기까지 수백 편의 영화를 만날 수 있는 축제로 인기가 높습니다.

 

 

박재은 에디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62 [커리어] 독립출판 가이드 오심인 님 김희량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6 10
961 [에디터 칼럼] 대학생 에디터가 제안하는 똑 소리 나는 대학생 재테크 노하우 5가지 윤소정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6 10
960 [인터뷰] 글로벌 대외활동 다녀 온 이자은 님 유재은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6 8
959 [인터뷰] 청년창업 팀 '바우마우' 전상일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1 48
열람중 [해외통신] 아시아를 대표하는 3개의 국제 영화제, 영화로 아시아를 보다 박재은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1 27
957 [캠퍼스 온] 이제 블라인드 채용시대 박재은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1 35
956 [해외통신] 올 가을 권하고 싶은 해외문학 산책 김성수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10.11 31
955 [트렌드 이슈] 식탁 위 '음식공포' 청년이 감시합니다. 전상일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9.12 343
954 [해외통신] 아시아를 대표하는 3개의 국제 영화제, 영화로 아시아를 보다 박재은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9.09 319
953 [인터뷰] 인천대 창업팀 '잇츠미‘ 유재은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31 312
952 [커리어] 세계에 도전하는 워홀러 김성만 님 김희량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31 282
951 [캠퍼스 온] 필요할 때만 불러내는 인공지능 ‘캄테크(calm-tech)’ 아시나요? 김성수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31 330
950 [인터뷰] 대외활동으로 에너지 연구원의 진로를 찾은 배관희 님(국립한국교통대) 윤소정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31 108
949 [캠퍼스 온] 나를 위한 소비 트렌드, 포미족 청년들은 누구인가? 윤소정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01 513
948 [인터뷰] 대학생 연합단체 ‘창조담은혁신’ 전상일 에디터 쪽지보내기 발도장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7.08.01 278

역경은 창조의 …
-차흥봉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 전 보건복지부장관]
top